close

[사진]브락-조셉,'오늘도 완벽하게 막았어'


[OSEN=신시내티(미국 오하이오주),박준형 기자] 김현수(29·볼티모어)가 코칭스태프의 눈도장을 받을 수 있는 기회에서 아쉽게 무안타로 침묵했다. 볼티모어는 연장 접전 끝에 승리를 거두고 신시내티 3연전에서 2승을 챙겼다.
김현수는 21일(이하 한국시간) 미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와의 경기에 선발 1번 좌익수로 출전했으나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지난 16일 토론토전 기습번트 안타 이후 아직 출루하지 못하고 있는 김현수는 타율이 종전 2할7푼8리에서 2할3푼8리까지 떨어졌다.
경기종료후 브락과 조셉 포수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돈꽃' 한소희 "'제대로 욕먹자'는 목표, 달성한 것 같죠?" ‘돈꽃’에서 제대로 악녀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배우 한소희가...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배우 크리스 프랫이 올리비아 문과 데이트를 즐겼다는 소식이 전해져...

  • [Oh!llywood]...

    영국 배우 이완 맥그리거가 결혼 생활 22년만에 이혼 소송에 돌입한 가운데...

  • [Oh!llywood]...

    세계적인 팝스타 에드 시런이 약혼했다.에드 시런은 지난 20일(현지시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