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군주', 유승호부터 엘..연기구멍 1도 없네

[OSEN=이지영 기자] '군주'의 배우들이 '미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중견 연기자 허준호, 김명수는 물론 유승호, 김소현, 엘 등 젊은 연기자들까지 소름 돋는 연기력을 펼치며 60분을 꽉 채웠다. 특히 연기 경력이 짧은 엘의 열연이 눈길을 끌었다.

18일 방송된 MBC 수목극 '군주-가면의 주인'에서는 궁에 피바람을 몰고 오는 대목(허준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규호(전노민)가 억울한 죽음을 당하자, 세자(유승호)는 자신의 탓이라며 죄책감을 느낀다.

그때 천민 이선(엘)은 자신이 세자 대신 가면을 쓰고 살겠다고 세자에게 말한다. 왕(김명수)이 세자를 대신할 인물을 찾는다는 것을 알게된 것. 세자는 고민하다 왕에게 말하고, 왕은 처음에 이선을 의심하다 결국 그를 세자를 대신할 인물에 낙점한다.

세자는 이선을 교육시키며 자신을 대신할 인물로 만들고, 편수회 입단식에는 자신이 참석하기로 한다. 아버지를 잃은 가은(김소현)은 아버지 유품에서 세자 편지를 발견하고, 아버지의 억울함을 풀기 위해 궁으로 향한다. 궁 앞에서 세자를 만나게 해달라고 했다가 감옥에 갇힌다.


이 소식을 들은 세자는 가은을 만나기 위해 이선에게 가면을 주고 궁을 나온다. 그때 왕은 편수회 입단식에 이선을 보내고, 대목은 뭔가 이상함을 눈치채고 궁으로 쳐들어온다. 대목은 왕을 죽이려 하고, 그때 뒤늦게 도착한 세자는 이미 상처를 입은 왕에게 "아바마마"라고 불렀다가 자신의 진짜 정체가 탄로난다.

대목은 세자를 죽이려 들고, 이를 막다가 결국 왕은 죽임을 당했다.

이날 유승호와 김소현은 전노민의 죽음 앞에 오열하며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들었고, 편수회 입단식에 간 엘은 환각제를 마시며 격한 감정 연기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 bonbon@osen.co.kr

[사진] '군주'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

  • [오!쎈 테마]...

    김현수·박병호 현지에서도 KBO 유턴 제기국내 복귀 시 FA...

  • [천일평의 야구장...

    롯데는 8월 1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위 두산과의 경기에서 초반 대량...

  • [오!쎈 테마]...

    가히 '슈퍼 위크(super week)'라고 칭할 만하다. 리그 순위표를...

  • '하노이 참사'...

    K리그의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해 과감하게 나섰던 베트남 올스타전이 마무리...

  • [서정환의 사자후]...

    프로농구가 인기가 없어 잘못을 해도 징계도 가벼운 것일까. 프로농구계가...

  • '위기' 韓 축구,...

    '위기'의 대표팀에 다시 '전문 소방수' 신태용이 낙점됐다.김호곤 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