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한당’ 설경구X임시완, 영화지 커버 올킬...폭발적 케미


[OSEN=지민경 기자] 전세계가 기다린 스타일리쉬 범죄액션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 2017년 최고의 영화답게 대한민국 영화 주간지 커버를 올킬했다. 패션 화보를 보는 듯한 스타일리쉬함이 묻어나는 양대 영화지 커버를 공개한다.

2017년 올해의 영화의 탄생을 알리고 있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 영화 주간지 씨네21과 매거진M을 당당하게 장식해 눈길을 끈다.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은 범죄조직의 1인자를 노리는 재호와 세상 무서운 것 없는 패기 넘치는 신참 현수의 의리와 배신을 담은 범죄액션드라마. 오늘 공개된 영화지 표지와 화보는 설경구X임시완의 영화 속 폭발적 케미스트리를 고스란히 지면으로 옮겼다. 이번 작품을 통해 역대급 파격 변신을 시도한 설경구와 임시완의 신선한 조화를 영화지 표지와 화보에서도 느낄 수 있다.



지난 17일 발간된 매거진M의 표지는 올 블랙으로 무장한 설경구, 임시완의 클래식하고 젠틀한 스타일이 돋보인다. 이와 대비를 이루는 화이트 수트를 입은 두 남자의 스프레드 화보는 영화 속에서 끝장 브로맨스를 펼친 설경구, 임시완의 카리스마를 담았다. 블랙&화이트의 대조되는 두 이미지는 끈끈한 의리를 나누지만 결국 짙어가는 의심을 향해 질주하는 영화 속 두 캐릭터의 이야기를 대변하는 듯 따로, 또 같이 완벽한 앙상블을 이룬다.


또한 지난 13일 발간된 씨네21 표지는 설경구와 임시완의 강렬한 포스를 느끼게 한다. 이번 영화에서 옆모습이 멋진 배우로 재발견된 설경구를 예견한 듯 임시완의 어깨에 손을 얹고 옆으로 선 설경구의 모습은 20년이 넘는 연기 경력 동안 켜켜이 쌓여진 그의 내공을 가늠케한다. 함께 공개된 설경구의 단독 컷은 영화를 위해 팔 근육과 가슴골을 만든 그의 노력이 느껴질 만큼 탄탄한 남성미를 자랑한다. 반면 누군지 몰라볼 정도로 색다른 비주얼로 관심을 집중시키는 임시완은 불멸의 청춘 아이콘 제임스 딘을 연상케한다. 그간의 바른 이미지와 정반대로 반항기 어린 눈빛을 한 임시완의 모습은 ‘현수’라는 그의 새로운 얼굴로 기억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은 제70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을 앞두고 있다. 설경구X임시완의 액션과 멜로의 경계를 허무는 브로맨스가 전세계 영화팬들의 마음을 훔칠 것으로 기대한다. /mk3244@osen.co.kr

[사진] CJ 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