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파수꾼' 키 "'혼술남녀' 때와 달라 보이기 위해 고민했다"

[OSEN=유지혜 기자] '파수꾼'의 키가 두 번째 TV드라마에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키는 19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센터에서 진행된 MBC 새 월화드라마 '파수꾼'의 제작발표회에서 전작 '혼술남녀'의 기범 캐릭터와의 차이점을 밝혔다.

이날 키는 "제가 맡은 공경수는 해킹에 재능에 있지만, 반면에 허술한 모습을 보여주는 친구다. 과거의 상처를 잊기 위해 밝게 살아가려 노력하는 친구"라고 캐릭터를 소개했다.

이어 그는 "TV드라마로는 두 번째인데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키는 "제가 경수를 준비하며 생각했던 건 전작 '혼술남녀'의 기범도 굉장히 밝은데 두 캐릭터 모두 밝아보여서 비슷하게 보일 수 있다는 것이었다. 엄연히 두 캐릭터가 다른데 그 차이점을 어떻게 표현할까 많이 고민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해커 캐릭터이기 때문에 컴퓨터가 어색해보이지 않게 키보드를 많이 두드려봤다. 스케이트보드를 잘 타는 캐릭터인데 제가 한 번도 안 타봐서 많이 연습했다. 처음에는 서기도 힘들었는데 지금은 잘 탄다. 캐릭터와도 잘 어울린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서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려 하는 모임을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22일 오후 10시 첫 방송. / yjh0304@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수민 “‘역적’으로 첫 연기 호평 받아...눈물 났다” MBC 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미국 NBC 'SNL' 위켄드 업데이트'의...

  • [Oh!llywood]...

    휴 잭맨이 영화 '데드풀2'에서 울버린 캐릭터로 등장하는 걸...

  • [Oh!llywood]...

     영화 '맘마미아: 히어 위 고 어게인'(이하 '맘마미아2')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