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칸 레터] 칸에 뜬 '옥자', 상영 중단 해프닝…칸 공식 사과

[OSEN=칸(프랑스), 장진리 기자] 칸영화제에서 최초로 공개된 '옥자'가 상영이 중단되는 해프닝을 겪었다.

제70회 칸국제영화제(이하 칸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한 '옥자'는 19일(현지시각) 8시 30분 기자 시사로 칸 현지 관객과 전 세계 영화인 앞에서 첫 선을 보였다.

그러나 상영이 시작된지 약 8분 만에 상영이 중단됐다. 이는 스크린 앞을 약 4분의1 가량 가리고 있던 막 때문. 상영이 시작된 후에도 막이 완전히 올라가지 않으면서 화면이 잘려 보이는 마스킹 현상이 일어났다. 이에 칸영화제 측은 상영을 중단하고 스태프들을 불러 기술 문제를 해결한 후 약 10분 후 재상영에 들어갔다.

기자 시사를 지켜보던 전 세계 취재진들은 마스킹 현상에 상영 초반부터 야유를 보냈다. 이 때문에 '옥자'의 상영 중단이 마스킹 현상이 아닌 야유 때문이라는 추측이 이어지기도 했다.


칸 조직위원회 측은 '옥자'의 상영 중단 소동에 "이날 오전 8시 30분 봉준호 감독의 '옥자'가 뤼미에르 극장에서 상영되는 동안 기술적인 문제가 발생했다"라며 "몇 분의 중단 이후 다시 정상적으로 상영됐다"고 공식 사과했다.

한편 '옥자'의 봉준호 감독과 배우들은 기자 시사 후 공식 기자회견과 공식 상영으로 '옥자 데이'를 이어나간다. /mari@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