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글' 이경규, PD가 내민 미끼 물었다 "낚시만 하면 돼?"

[OSEN=이지영 기자] 이경규가 제작진의 미끼를 무는 모습이 담겼다.

1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에서는 이경규를 섭외하는 PD의 모습이 담겼다. 이경규는 PD의 출연 요청에 먼산을 보며 딴청을 부렸다.

PD는 "요번에 좋은 나라 간다. 뉴질랜드다. 가서 낚시만 하시면 된다"고 이경규를 설득했다. 평소 낚시 마니아인 이경규는 솔깃해했다.

PD는 결정적으노 뉴질랜드에서 사온 낚시 도구들을 내밀었고, 이경규는 "그럼 가야지"라고 좋아하는 모습을 보였다.


/ bonbon@osen.co.kr

[사진] '정글의 법칙'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