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V톡톡] ‘맨투맨’ 송중기X박해진X박성웅, 불금의 비주얼 잔치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송중기에 박해진, 박성웅까지, 이런 비주얼 잔치가 또 있을까.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극본 김원석, 연출 이창민)은 박해진과 박성웅의 훈훈한 투샷이 시청자들을 즐겁게 하는 것과 더불어 이들의 알콩달콩(?) 브로맨스가 재미를 더하고 있는 상황.

박해진과 박성웅이 끌어가고 있는 브로맨스에 또 한 명의 훈훈한 배우가 투입됐다. 송중기가 카메오로 출연하면서 화려한 쓰시샷을 완성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맨투맨’ 9회분은 방송 전부터 기대를 모았다. 송중기가 카메오로 깜짝 출연한다는 것이 가장 큰 이유였다. 송중기가 은행원으로 출연한다고는 하는데 어떻게 등장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베일을 벗은 지난 9회에서 송중기가 박해진, 박성웅과 함께 등장했다. 말 그대로 ‘비주얼 잔치’였다.

잘생긴 배우 세 명이 모이니 이렇게 훈훈할 수가 없다. 마음은 물론 눈까지 정화되는 듯한 쓰리샷이었다.

거기다 이들의 맛깔 나는 연기가 더해져 보는 재미까지 있었다. 설우(박해진 분)와 운광(박성웅 분)은 도하(김민정 분)의 아버지를 구하고 두 번째 목각상을 찾기 위해서는 돈이 필요했다.

블랙 옥션에서 두 번째 목각상을 손에 넣으려면 5백만 불이 있어야 했기 때문. 하지만 국정원의 도움을 받을 수 없게 된 설우가 운광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운광은 돈을 설우에게 이체하러 은행에 갔다.

운광은 너무 큰 금액에 망설이자 설우는 운광의 손을 잡고 “형님”이라고 하면서까지 부탁했고 이어 운광은 은행원인 송중기에게 이체에 문제가 있지 않냐는 반응을 보이자 송중기는 아무렇지 않게 70억 원 정도가 있다면서 5백만 불 계좌이체 후 잔액을 깨알 같이 설명했다.

송중기부터 박해진, 박성웅까지 훈훈한 비주얼의 배우들이 만들어낸 이날의 하이라이트. 몇 번이고 돌려봐도 질리지 않을 비주얼 잔치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맨투맨’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