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컬투쇼’ 혁오 “밴드 이름 후보에 ‘오일머니’ ‘젖동냥’ 있었다”

[OSEN=지민경 기자] 그룹 혁오가 밴드 이름 후보가 다양했다고 밝혔다.

혁오는 2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밴드 이름에 관한 이야기를 전했다.

오혁은 혁오라는 밴드 이름에 대해 “이름을 대명사로 쓰고 싶어서 그냥 혁오로 해버렸다. 처음에 그래서 여러 개 이름을 지어봤었는데 마땅한 게 없었다. ‘오일머니’도 있었고 ‘셔츠’도 있었다. 그런데 주변에서 형들이 이름을 추천해주다가 지쳐서 그냥 ‘젖동냥’ 이런 거 하라고도 했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mk3244@osen.co.kr

[사진] 두루두루 AMC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