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이돌마스터.' 825 엔터테인먼트 10人 연습생, 좌충우돌 합숙생활 돌입

[OSEN=최나영 기자] 실제 아이돌 연습생들의 숙소 생활은 어떨까.

19일 방송된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이하 ’아이돌마스터.KR‘)(극본 신혜미, 원영실 / 연출 박찬율 / 제작 IMX)’에선 825 엔터테인먼트 연습생들(수지, 영주, 소리, 예은, 하서, 유키카, 민트, 재인, 지슬, 지원, 태리)의 좌충우돌 합숙 생활이 시작됐다. 이에 이들이 적응하며 벌어지는 스펙터클한 에피소드가 눈길을 끈 것.

데뷔조와 루키조로 나뉜 10명의 연습생들은 랜덤으로 방 배정을 받았다. 다른 팀 멤버들과 룸메이트가 되거나 성향이 다른 사람들끼리 만나 겪는 충돌이 소녀들의 풋풋함으로 다툼마저 귀엽게 그려져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먼저 극과 극 캐릭터인 민트와 지슬은 지극히 개인적인 취향에 맞춘 인테리어로 말다툼을 벌여 관심을 모았다. 민트는 마음대로 지슬의 침대를 빼고 호텔 퀸사이즈 침대를 들여놓았고 이를 안 지슬은 짜증섞인 반응을 보여 두 사람의 언성이 높아진 것.


또한 유키카와 재인은 과격한 난투극을 펼쳐 주목받았다. 자신이 아끼는 양말이 재인의 침대에서 발견됐다는 사실을 안 유키카는 분노를 참치 못해 재인이의 머리채를 잡았고 이들의 시끄러운 싸움은 연습생 전원을 거실로 불러 모았다.

이에 연습생들의 맏언니 소리는 두 사람의 싸움을 중재시켰고 “못한다고 화내고 낯설다고 배척하고 힘든 건 다들 마찬가지 아니야?”, “우리 경쟁하는 건 맞지만 적어도 선의까진 잊지 말자. 그래야 팀이고 동료지. 그게 싫은 사람은 여기 있을 자격 없으니까 나가”라며 일침을 가했다. 소리의 말에 연습생들은 그동안의 일을 반성하는 듯 하는 모습을 보였고 훈훈한 분위기로 함께 식사하는 장면이 그려져 시청자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어날 방송에서는 마냥 예쁘고 사랑스러울 것 같은 연습생들의 다소 거친 모습이 드러났지만 그런 면도 귀엽게 느껴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서바이벌 미션이 종료되는 그날까지 이들이 만들어갈 이야기와 끊임없이 펼쳐질 다채로운 매력을 기대케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데뷔조와 루키조에게 첫 미션이 주어져 흥미를 더했다. 걸그룹 대표곡 3곡을 골라 완벽한 하나의 곡처럼 만드는 미션을 수행하기 위한 곡 선택에서 영주를 필두로 한 데뷔조는 가위 바위 보에서 이겨 마음에 드는 곡을 골랐다. 반면 데뷔조는 하서, 민트, 지슬이 상의 없이 개인 취향에 맞는 곡을 하나씩 골라 장르도 콘셉트도 다른 곡들로 연습하게 돼 난항을 예감케 했다.

한편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은 매주 금요일 저녁 6시 30분 SBS funE에서 방송된다. 또한 당일 밤 11시 SBS 플러스, 일요일 오전 11시 SBS MTV에서 방송되며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전 세계 200여 개국에서 시청할 수 있다. / nyc@osen.co.kr

[사진]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 영상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