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첫방 '오빠생각', 위너 입덕에 아직도 시간이 필요해? [종합]

[OSEN=유지혜 기자] '오빠생각'이 정규 첫 방송을 한 가운데, 그룹 위너의 입덕을 위한 다양한 도전을 해 눈길을 끌었다.

20일 오후 첫 방송된 MBC 새 예능 프로그램 '오빠생각'에서는 위너가 게스트로 등장해 입덕영상을 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파일럿에서 함께 했던 탁재훈, 솔비, 유세윤, 이말년, 이상준은 새 멤버로 이상민, 허경환, 이규한, 강남이 영업 2본부로 들어오자 견제했다.

이상민은 "시청률 저조하게 시작했다는 말을 듣고 또 다른 본부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투입된 2본부다"라고 소개했다.


이들은 "실력을 한 번 입증해봐라. 우리는 이미 영상을 만들었다"고 말했고, "파일럿에 우리가 만든 영상 봤냐"고 물었다.

솔비는 "'역적'의 윤균상, 채수빈 씨가 저희 때문에 잘 됐다"고 말했고, 이상민은 "영상 봤다. 엉망이었다"고 말하며 영업 1본부를 견제해 웃음을 자아냈다.

첫 게스트로 등장한 위너는 인사할 때부터 영업 1본부와 2본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개업난을 챙겨온 강승윤의 센스에 영업본부 멤버들은 감탄했고, 탁재훈은 위너 김진우에 "여자 아니냐. 왜 이렇게 예쁘냐"고 말하며 미모에 감탄했다.

또한 탁재훈은 "확실한 건 솔비보다 김진우가 시집을 먼저 갈 거 같다"고 '아무말 대잔치'를 열어 웃음을 자아냈다.

위너는 신곡 '릴리릴리'를 열창했고, 김진우의 춤사위에 영업 1본부와 2본부는 "정말 예쁘다. 솔비보다 예쁜 거 같다"고 미모에 감탄, 김진우는 즉석에서 솔비와 미모 대결을 벌여 눈길을 모았다.

이어 짤풀이를 통해 위너 멤버들의 매력 분석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송민호는 '모지리' 캐릭터가 입덕포인트로 꼽혔다. 송민호는 "저거는 좀 심하게 나왔다. 진짜 모지리는 왼쪽에 있다. 김진우는 4차원적인 해맑은 모지리"라고 말하며 김진우를 새로운 모지리로 꼽았다.


강승윤은 "서로 성향이 다른 모지리라고 할 수 있다. 지식적으로 모지리는 송민호고, 행동으로 모지리는 김진우"라고 말했고, 두 사람은 초성 대결을 벌였다. 우여곡절 끝에 송민호가 승리해, 송민호는 탈모지리를 기뻐했고, 신모지리에는 김진우가 선정됐다. 송민호는 최근 리폼에 꽂혔다며 내친김에 이상민에 리폼 티셔츠를 만들어 선사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진우의 매력은 '꽃미모'였다. 영업본부 멤버들은 김진우에 "일본에서도 정말 좋아할 얼굴이다. 정말 잘생겼다. 어떻게 이렇게 잘생겼나"고 놀랐고, "YG 2대 미모가 있다. 1대는 빅뱅탑이고, 2대는 김진우"라고 그를 소개했다.

김진우는 언제 자신이 제일 잘생겨보이냐고 묻는 질문에 "그냥 평소에 잘생겼다고 생각한다"고 말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강승윤은 "카리스마가 분명 있다. 동생들이 뭘 못 할 때 딱 챙겨서 가는 그런 카리스마가 있다"고 김진우의 매력을 전했고, 축구와 팔굽혀펴기를 하며 김진우는 남성미를 자랑했다.

강승윤의 매력은 당구실력과 반전매력이었다. 강승윤은 "학창시절 당구선수로 활약했다"고 반전과거를 고백했고, 연예계 실력자 탁재훈과 접전 끝에 승리를 거머쥐었다. 그는 무대 위에서는 비글미를, 노래를 할 때에는 누구보다 진지한 모습을 보여 반전매력을 뿜어냈다.

이승훈은 엉뚱 매력과 춤을 매력으로 꼽았다. 이승훈은 무대에서 바지가 찢어진 채 춤을 춘 사건에 대해 "바지가 찢은 걸 알고 있었는데 신인이라 말할 수 없어서 미친놈이다 생각하고 무대에 나간 거다"라고 말하며 열정을 드러냈다. 그는 신곡 '풀'의 안무를 직접 만들었다며 남다른 춤실력을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이승훈은 즉석에서 프리스타일 춤을 선보여 영업본부 멤버들을 모두 놀라게 했다.

이처럼 '오빠생각'은 위너 멤버별 매력을 상세 분석하며 위너를 알리는 한편, 그 사이를 가득 채운 웃음 가득한 토크를 이어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본격적으로 위너가 촬영에 임한 입덕영상은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가득차있어 눈길을 모았다. / yjh0304@osen.co.kr

[사진] '오빠생각'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

  • [오!쎈 테마]...

    김현수·박병호 현지에서도 KBO 유턴 제기국내 복귀 시 FA...

  • [천일평의 야구장...

    롯데는 8월 1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위 두산과의 경기에서 초반 대량...

  • [오!쎈 테마]...

    가히 '슈퍼 위크(super week)'라고 칭할 만하다. 리그 순위표를...

  • '하노이 참사'...

    K리그의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해 과감하게 나섰던 베트남 올스타전이 마무리...

  • [서정환의 사자후]...

    프로농구가 인기가 없어 잘못을 해도 징계도 가벼운 것일까. 프로농구계가...

  • '위기' 韓 축구,...

    '위기'의 대표팀에 다시 '전문 소방수' 신태용이 낙점됐다.김호곤 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