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이해' 류수영, 베트남 파견 근무 신청..이유리와 거리 두기

[OSEN=김보라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류수영이 베트남 파견 근무에 지원해 한국을 떠나기로 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 차정환(류수영 분)은 방송국에서 모집하는 베트남 파견 근무에 신청서를 냈다.

며칠 동안 연락도 되지 않고, 집에 들어오지 않은 아들이 걱정됐던 정환의 아버지(강석우 분)는 직접 방송국으로 찾아가 아들을 만났다.

정환은 “혜영이가 어머니를 모실 수 없어 저와 결혼할 수 없다고 하더라”며 “그래서 제가 헤어지자고 했다. 엄마를 보면 너무 화가 나서 집에 들어갈 수 가 없을 것 같다”고 아버지에게 사실을 말했다.


사랑하는 여자와 결혼해 평범하게 사는 게 꿈이었던 정환은 결혼을 반대하는 변혜영(이유리 분)에게 “널 감당할 만한 그릇이 못 돼 미안하다”며 헤어지자고 말했다./ purplish@osen.co.kr

[사진]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

  • '하노이 참사'...

    K리그의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해 과감하게 나섰던 베트남 올스타전이 마무리...

  • [서정환의 사자후]...

    프로농구가 인기가 없어 잘못을 해도 징계도 가벼운 것일까. 프로농구계가...

  • '위기' 韓 축구,...

    '위기'의 대표팀에 다시 '전문 소방수' 신태용이 낙점됐다.김호곤 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