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중' 인피니트 호야 "고등학교 자퇴 안했으면 가수 못됐을 것"


[OSEN=김은애 기자] 인피니트 호야가 고등학교를 자퇴한 사실을 털어놨다.

인피니트 호야는 20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 "나는 가수가 되기 위해 고등학교를 자퇴했다"고 밝혔다.

이어 호야는 "나는 자퇴를 안했으면 가수가 못됐을 것이다"며 "나는 하나에 올인해야하는 성격이다"고 고백했다.

또한 인피니트는 "올해 안에 일본에서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에서도 기회가 되면 발매하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연예가중계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