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군주' 유승호 깨어났다...생모 최지나 사망 소식에 '좌절'

[OSEN=유지혜 기자] '군주'의 유승호가 죽음을 면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이하 '군주')에서는 세자 이선(유승호 분)의 의식이 돌아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청운(신현수 분)은 아직 맥이 짚이는 이선을 데리고 우보(박철민 분)의 집으로 향했다. 우보는 이선의 의식이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

이선은 마침내 의식을 찾았다. 그는 아픈 몸을 이끌고 바깥으로 나가려고 했고, 이를 본 우보는 "그 몸을 하고 어디를 가려고 하냐"고 호통을 쳤다.

이선은 "대목(허준호 분)이 아바마마를 시해했다. 당장 궐에 가봐야 한다"고 말했고, 이선은 "어머니는 무사하시냐"고 물었다.

이청운은 이선의 눈을 피하며 "영빈도 시해당하셨다. 아버지도 돌아가셨다"고 말했고, 이선 또한 꼭두각시 왕이 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우보는 이선에 "이선이는 대목이 가면을 씌워 왕으로 세웠다. 널 지켜려던 전하의 계책이 오히려 독이 됐다"고 말했고, 이선은 눈물을 흘리며 좌절했다. / yjh0304@osen.co.kr

[사진] '군주'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