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군함도' 황정민X송중기X소지섭, 가슴 울리는 보도스틸 최초공개

[OSEN=지민경 기자] '베테랑' '베를린' 류승완 감독 작품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군함도'가 묵직한 울림을 전하는 군함도 조선인들의 모습이 담긴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일제강점기 수많은 조선인들이 강제 징용을 당하고 죽음을 맞았던 ‘군함도’의 숨겨진 역사를 모티브로 새롭게 창조한 '군함도'는 '베테랑'으로 1,341만 명을 동원한 류승완 감독과 설명이 필요 없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의 만남이 더해져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공개되는 컨텐츠마다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군함도'가 1차 보도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은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김수안의 새로운 변신과 완벽한 연기 시너지는 물론 군함도 조선인들의 목숨을 건 탈출이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배 안에서 군함도를 바라보는 황정민, 소지섭, 이정현, 김수안의 걱정 어린 눈빛이 담긴 스틸은 군함도로 오게 된 이들의 사연과 앞으로 겪게 될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딸 ‘소희’와 함께 공연하며 살아가던 악단장 ‘이강옥’ 역의 황정민은 군함도에 오기 전후의 모습이 180도 달라, 확연히 대비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특히 소희를 업은 채 아슬아슬하게 사다리를 오르고 있는 황정민의 모습은 딸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탈출을 감행하는 아버지의 절박한 마음과 부성을 느끼게 한다.

1945년 실제 군함도를 생생하게 재현해낸 비주얼은 압도적 스케일의 규모감으로 시선을 끈다. 허리조차 펼 수 없는 좁은 지하 탄광에서 석탄을 채굴하는 조선인과 줄을 지어 지옥계단을 내려가는 조선인들의 모습을 담은 스틸은 당시의 삶을 고스란히 보여주며 가슴을 먹먹하게 한다. 뿐만 아니라 필사적으로 군함도를 탈출하려는 수많은 조선인들의 긴박한 모습이 담긴 스틸은 긴장감을 자아내며 대규모 탈출 장면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이렇듯 군함도 조선인들의 가슴 뜨거운 이야기와 배우들의 매력, 스펙터클한 볼거리를 엿볼 수 있는 '군함도'의 1차 보도스틸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킬 것이다.

영화 '군함도'는 일제강점기 수많은 조선인들의 강제 징용이 있었던 숨겨진 역사를 모티브로 류승완 감독이 새롭게 창조해낸 이야기이며, 파워풀한 캐스팅이 더해진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올 7월 개봉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