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키145cm 최단신 그라비아 모델, 뜻밖의 인기 몰이 이유는

최근 일본에서 데뷔한 신인 그라비아 모델 아카네 유이가 145cm의 작은 신장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신체 비율로 커다란 인기를 모으고 있다,

올해 23세의 아카네는 최근 그라비아 전문 잡지의 표지 모델로 발탁 될 정도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데 중학생 정도의 작은 키에도 불구하고 가슴둘레 86cm(34인치)에 D컵의 풍만한 가슴으로 뭇 남성들의 시선을 한 몸에 모으고 있다.

오사카 출신으로 모델 활동을 해오던 아카네 유이는 그라비아 모델의 인기몰이를 시작으로 연기자로의 꿈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OSEN, 도쿄=키무라 케이쿤 통신원

[사진]그라비아 잡지의 표지에 소개된 아카네 유이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 [유구다언] '허정무...

    지난 2014년 7월 11일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는...

  • [한국 이라크]...

    슈틸리케 감독이 강조한 점유율 축구는 무의미했다.한국은 8일(이하...

  • '전설' 이형택,...

    "아주 잘했고 자랑스럽다. "'한국 테니스의 자존심' 정현(21, 삼성증권...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