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수트너' 지창욱, 불쌍해 어쩌나..남지현 품에서 눈물

[OSEN=박진영 기자]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이 피범벅이 된 채 망연자실해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지창욱은 멍한 표정과 슬픔에 젖어 초점을 잃은 아련한 눈빛을 하고 있어 그가 얼마나 큰 충격에 빠져 있는지를 예상케 만든다.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수상한 파트너’(권기영 극본 / 박선호 연출 / 더 스토리 웍스 제작)는 20일 방계장(장혁진 분) 피습 사건으로 충격에 빠진 노지욱(지창욱 분)과 은봉희(남지현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뇌섹 변호사 노지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변호사 은봉희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

지난 23-24회 방송에서는 방계장이 고찬호(진주형 분)의 집에서 찾은 사진 속 인물들의 뒤를 쫓으며 정현수(동하 분)에 대한 조사를 이어가던 중 현수의 칼에 찔리는 사건이 벌어져 충격을 안겨줬다. 방계장이 미리 남긴 메시지를 확인하고 한 발 늦게 현장을 찾은 지욱은 피를 흘리며 쓰러진 그를 발견하고 오열을 터트렸다. 지욱은 아무리 흔들어도 미동조차 하지 않는 그의 이름을 울부짖으며 슬픔을 토해내 안방극장을 울음바다로 만들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욱은 붉게 충혈된 눈을 간신히 뜨고 온몸에 힘이 빠져나간 듯 늘어진 채 봉희의 품에 안겨 있어 보는 이들의 가슴을 저릿하게 만든다. 그는 피를 흘리고 쓰러진 방계장의 모습이 눈 앞에서 사라지지 않는 듯 여전히 충격에 빠져있는 모습이다.

특히 피범벅이 된 그의 두 손과 얼굴, 그리고 흰 셔츠는 사건 현장이 얼마나 참혹했는지, 그가 얼마나 고통스러운 현장에 있었는지를 고스란히 전해준다.

봉희도 친구의 전 남자친구로부터 갑작스런 습격을 받아 상처를 입은 상황.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보다 더 끔찍하고 힘든 순간에 직면한 지욱을 자신의 품에 안으며 위로를 하고 있는 봉희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마저 뭉클하게 만든다.

현수로부터 피습을 당한 방계장이 다행히 죽음을 피해갈 수 있을지, 방계장과 함께 피습을 당한 집의 주인은 과연 현수와 어떤 관계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는 가운데, 자신에 대한 포위망이 좁혀질수록 더욱 대담하고 잔인해지는 현수의 살인 행각은 언제까지 이어질지 긴장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수상한 파트너’ 제작진은 “방계장 피습 사건으로 현수를 향한 지욱의 의심은 또다른 감정으로 변하게 된다”면서 “자신을 믿고 언제나 함께 해준 방계장을 다치게 만든 현수에게 지욱이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이들의 팽팽한 추격의 결말은 어떻게 될지 방송을 통해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기대의 말을 전했다. /parkjy@osen.co.kr

[사진] '수상한 파트너'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