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대100' MC 그리 "父 김구라와 뽀뽀, 굉장한 효도라고 생각"

[OSEN=정소영 기자] 래퍼 MC그리가 아버지 김구라와 돈독한 관계를 자랑했다.

이날 MC 조충현 아나운서가 MC그리에게 “부자지간에 뽀뽀를 스스럼없이 하는 거로 유명한데, 요즘도 그러느냐?”고 질문하자, MC그리는 “요즘엔 잘 안 하지만, 지금도 하라고 하면 할 수는 있다.”며 “아버지와 뽀뽀하는 게 나쁜 건 아니라고 생각한다. 대학생이 돼서 좀 그렇지 않냐는 시선도 있지만, 아버지가 좋아하시기 때문에 난 이게 굉장한 효도라고 생각한다.”고 본인의 생각을 진솔하게 털어놨다.

이어 MC그리는 “그렇지만 제발 방송에서만은 아버지가 뽀뽀하지 말아줬으면 좋겠다.”며 “방송에서 순간적으로 아버지께 ‘뽀뽀 그만했으면 좋겠다.’고 말하긴 했지만, 카메라만 없으면 뽀뽀해도 괜찮다.”고 말하며, 여전히 돈독한 부자(父子) 사이임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듣던 조충현 아나운서가 MC그리에게 “아버지와 전화통화도 자주 한다고 하던데?”라고 하자, MC그리는 “하루에 열 통은 넘게 한다.”며 “외동아들이기에, 아버지의 간섭이 당연하다고 생각하고 또 그게 좋다.”고 ‘연예계 공식 효자’다운 면모를 보여,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KBS ‘1 대 100’의 또 다른 1인으로는 아나운서 김정근이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을 눈앞에 두고 100인들과 치열한 접전을 펼쳐, 스튜디오에 있던 모두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효자 래퍼’ MC그리가 도전한 KBS ‘1 대 100’은 6월 20일, 화요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1대 100'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