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이돌마스터.KR' 루키조 수지vs데뷔조 영주, 2人2色 리더십

[OSEN=이소담 기자] SBS funE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꿈을 드림(이하 ’아이돌마스터.KR‘)(극본 신혜미, 원영실 / 연출 박찬율 / 제작 IMX)’에서 루키조 수지와 데뷔조 영주가 2인 2색 리더십과 매력을 뽐내며 누굴 선택해야 할지 프로듀서들을 행복한 고민에 빠뜨리고 있다.

수지는 극 중 쌍둥이 동생 수아의 죽음으로 힘겹게 살아가던 중 동생의 꿈을 이어가기 위해 가수 데뷔를 결심, 부족한 실력에 힘겨워 했지만 남다른 끈기와 지구력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그녀는 동그랗고 큰 눈망울에서 묻어나오는 순수함으로 극 중 ‘성장의 아이콘’인 수지와 싱크로율 100%를 자랑한다.

보는 이를 두근거리게 만드는 러블리한 외모와 주변사람들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씨는 수지의 다채로운 매력을 배가시키기에 충분하다고. 또한 아픈 상처를 안고 살아가는 인물의 감정을 첫 회부터 절절한 눈물연기와 1인 2역 연기로 표현해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반면 극 중 10년째 아이돌 연습생인 영주는 데뷔를 코앞에 두고 번번이 실패하는 비운의 인물이다. 한때는 든든한 리더였으나 데뷔를 향한 지나친 간절함과 불안감으로 점차 독단적인 행동을 하며 다른 연습생들의 불만을 야기하고 있다. 그러나 그녀가 간절히 데뷔를 원하는 데는 목소리를 잃은 가수 지망생 동생 정주에 대한 애틋한 마음 때문이라고.


이처럼 영주는 차가움과 따뜻함을 오가는 매력으로 매회 시선을 강탈하고 있으며 그녀의 성장 과정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매력적인 눈매를 지닌 그녀는 시크함은 물론 멤버들과 함께 어울리는 따듯한 면모까지 모두 표현하는 변화무쌍한 카멜레온 같은 매력을 지니고 있는 것.

이처럼 이들은 아이돌 연습생 캐릭터를 맞춤옷을 입은 듯 외적인 것은 물론 연기적으로도 자연스럽게 소화해내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때문에 앞으로 더욱 치열해질 경쟁 속에서 보여줄 2색 리더십과 각기 다른 개성으로 남심 뿐만 아니라 여심마저도 쥐락펴락할 두 소녀가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이목이 쏠린다.

한편, 드라마 ‘아이돌마스터,KR’은 10명의 걸그룹 연습생들이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며 가수로서의 실력과 함께 내면의 성장을 담아낸다.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꿈에 도전하는 모든 청춘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는 청춘 드라마.

매주 금요일 저녁 6시 30분 SBS funE에서 방송되며 밤 11시 SBS 플러스, 일요일 오전 11시 SBS MTV에서 방송되는 ‘아이돌마스터.KR – 꿈을 드림’은 전 세계 200여 개국에서도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 besodam@osen.co.kr

[사진] SBS funE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