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파타' 오대환 "정우성, 가만히 앉아 있어도 화보"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오대환이 정우성의 외모와 인성을 칭찬했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안세하와 오대환이 '뭘해도 되는 초대석'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오대환은 영화 '더 킹'에서 처음 호흡을 맞춘 정우성에 대해 "저한테 정우성 배우는 지금도 연예인이다. 학창 시절에 '비트'를 보지 않았다. 그걸 꿈꿔왔던 저로서는 실제로 처음 뵀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너무 너무 잘생겼다. 사람이 저렇게 생겨도 되나 생각할 정도로 가만히 앉아 있어도 화보다. 휴대전화 카메라로 찍어도 잘 나온다. 너무너무 멋있었다"며 외모에 엄지를 치켜들었다.


또한 "저희 시사회를 했는데 무대인사를 못 나갔다. 저는 객석에 앉아 있었는데, 갑자기 정우성 선배님이 작품 설명하시다가 '저기 객석에 앉아계신 오대환 씨가 연기를 잘해주셔서 빛이 나지 않았나'라고 말해주셔서 감동했다"며 그의 인성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저 그래서 SNS에 '정우성은 사랑입니다'라고 올렸다고 덧붙였다. / besodam@osen.co.kr

[사진] 보이는라디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