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완투승 문승원,'데이브 존 코치와 감격의 포옹'


[OSEN=인천, 이대선 기자] 선발의 호투와 적시에 터진 홈런포를 앞세운 SK가 NC와의 주중 3연전에서 기선을 제압했다.
SK는 20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NC와의 경기에서 선발 문승원의 7이닝 무실점 역투, 그리고 나주환 박정권 김동엽의 홈런포를 앞세워 7-1로 이겼다. SK(36승31패1무)는 두산·LG와의 3위 싸움에서 밀려나지 않았다. 반면 NC(41승26패1무)는 선두 KIA와의 승차가 2경기로 벌어졌다.
경기 종료 후 완투승을 기록한 SK 문승원이 데이브 존 투수코치와 포옹을 하고 있다.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정민 "'최고의 한방' 헐레와 나, 닮아서 참 좋았어요" 배우 이정민이 ‘최고의 한방’ 속 헐레에 남다른 애정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