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파수꾼' 이시영, 김영광에 "죽은 내 딸 이용한 너, 윤승로랑 똑같아!"

[OSEN=조경이기자] '파수꾼' 조수지(이시영 분)가 장도한(김영광 분)에게 윤승로를 잡기 위해 자신의 딸을 이용한 것에 분노했다.

20일 방송된 MBC '파수꾼'에서 조수지는 장도한과 이관우(신동욱 분)를 성당으로 불러모았다. 조수지는 "네가 윤승로에게 복수하기 위해 어떤 짓을 했는지 다 알고 왔다"고 말했다.

이관우는 "이제 사람들을 그만 속이자"고 장도한에게 이야기했다.

조수지는 자신이 무슨 말을 해도 계속 거짓말 하고 부인할 거라고 했다. 그리고 파수꾼 대장이 지령을 내린 한지를 증거로 내밀었다.


장도한은 "조수지 형사님 어젯밤 내 방에 들어와서 뭘 하셨나 했더니 겨우 이거였어요? 지금 이게 뭐하는 걸로 보여요? 내가 보기엔 조작된 증거를 심는 것 같은데"라며 끝까지 발뺌했다.

조수지는 "오늘은 도망 못가"라며 "합수부 사무실이죠? 마형사 오랜만이네. 자수하려고"라고 말했다. 이어 "팀장님 위치추적 하고 계시죠? 팀장님이 데리러 오세요. 마음 바뀌기 전에"라고 전화를 끊었다.

조수지는 장도한에게 모든 비밀을 밝히지 않으면 보낼 수 없다고 했다. 장도한은 "그래 나도 네들이랑 똑같아. 잡고 싶은 사람이 있어. 각자의 복수를 함께 하는 게 이유였잖아"라고 말했다.

조수지는 자신의 딸을 이용한 이유를 물었다. 조수지는 "날 이용해서 윤시완을 잡아놓고, 그 놈을 풀어주고 그 놈을 묵인했어"라고 분노했다. "내 딸이 죽었어. 사람이 죽었다고. 근데 넌 그 죽음을 이용해서 윤승로한테 다가갈 기회로 만들었어. 너는 윤승로랑 똑같은 인간이야. 너의 목적을 위해서 남의 인생을 짓밟고도 그게 잘못인줄도 모른다"며 눈물을 흘렸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