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韓유일 조로증 환자 만난다

[OSEN=김보라 기자] 배우 톰 홀랜드(21)가 국내 유일의 조로증 환자 홍원기(12) 군의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의미 깊은 시간을 마련한다.

2일 복수의 관계자들에 따르면, 홍원기 군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영화 '스파이더맨:홈커밍'의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스파이더맨:홈커밍'에서 피터 파커이자 스파이더맨 역을 맡은 톰 홀랜드는 자신의 팬인 홍원기 군의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이날 레드카펫 행사 후 단둘이 만날 예정이다. 홍 군에게 사인을 해주고 함께 기념 사진도 남길 계획이라고 한다.



어릴 적부터 자신의 영웅으로 삼은 스파이더맨을 만나고 싶어했던 홍군의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미국 소니픽처스 본사와 쉐어앤케어의 노력이 있었고 결국 두 사람의 만남이 성사됐다.

홍원기 군은 일반적인 아이들보다 7배나 노화가 빠르게 진행되는 조로증을 앓고 있는데 약 2000만 명 중 1명꼴로 발생하는 희귀병이다./ purplish@osen.co.kr

[사진] 게티 이미지 및 쉐어앤케어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

  • [Oh!llywood]...

    맷 데이먼이 할리우드 성추문 옹호 발언을 사과했다. 맷 데이먼은...

  • [Oh!llywood]...

     모델 겸 배우 킴 카다시안과 가수 카니예 웨스트가 세 번째 아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