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하백' 신세경, 초밀착 스킨십 남주혁에 "키스하면 신고한다"

[OSEN=이지영 기자] 신세경이 남주혁에게 입맞추면 신고하겠다고 경고했다.

11일 방송된 tvN '하백의 신부'에서는 소아의 집에서 반신욕을 하는 하백의 모습이 그려졌다. 소아는 하백의 모습에 놀라며 수건을 준다. 소아는 "이러면 풍기 문란으로 잡혀간다"고 한다.

소아는 하백에게 신력을 잃으면 신이 아니라고 하고, 그 말에 발끈한 하백은 소아의 허리를 잡으며 "인간성을 잃는다고 인간이 인간이 아닌 게 되냐"고 따진다.

소아는 하백에게 "다시 한번 키스하면 신고한다"고 경고하고, 하백은 분해하며 놓아준다.

/ bonbon@osen.co.kr

[사진] '하백의 신부'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