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산범' 염정아 "신린아, 연기로 밀릴까 봐 견제해야 할 정도"

[OSEN=지민경 기자] 영화 '장산범'이 어느 날 장산에 나타난 낯선 소녀 ‘여자애’로 분한 신린아의 캐릭터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영화 '장산범'은 목소리를 흉내 내 사람을 홀린다는 ‘장산범’을 둘러싸고 한 가족에게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 신린아는 희연(염정아)의 딸 준희와 이름은 물론 목소리도 똑같은 ‘여자애’ 역할을 맡았다. 극 중 ‘여자애’는 숲 속을 헤매던 중 희연의 도움으로 그녀의 집에 머물게 되지만, 이 후 마을에서 연이어 발생하는 이상한 사건들의 중심이 되는 인물이다.

이번에 공개된 5장의 스틸은 배우 신린아 만의 독보적인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가득 담고 있다. 모성애를 자극하는 듯한 애처로운 눈빛부터 알 수 없는 표정까지 스틸만으로 캐릭터가 가진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갖게 한다. ‘여자애’가 ‘희연’의 집으로 찾아 온 후 ‘희연’과 그녀의 가족들에게 어떤 미스터리한 일이 펼쳐질 지는 영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처럼 캐릭터 스틸 공개만으로도 궁금증을 증폭시킨 신린아는 영화 '국제시장', '덕헤옹주', 그리고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피고인'까지 아이답지 않은 명품 연기력과 흥행력으로 대중을 사로잡는 배우로 인정받고 있다.

허정 감독은 신린아에 대해 “자신이 어떤 식으로 행동하고 어떤 식으로 표정을 지으면 관객들이 공포를 느낄지에 대해 굉장히 정확하게 파악하고 있는 배우이다. 한편으로는 가만히 서있기만 해도 다양한 이미지와 정서를 풍기는 아우라가 나온다. 비밀을 간직한 미스터리한 소녀의 이미지에 딱이었다.” 라며 신린아의 연기에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염정아 역시 “함께 촬영할 때 연기로 밀릴까 봐 견제해야 할 정도로 매번 놀라운 연기를 보여주었다”라며 배우로서의 가능성과 나이를 뛰어넘는 명품 연기력을 극찬했다.

감독과 배우 모두 입을 모아 극찬한 천재 아역 배우 신린아의 명품 연기가 담긴 미스터리 캐릭터 스틸을 공개한 영화 '장산범'은 8월 17일 개봉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NEW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정민 "'최고의 한방' 헐레와 나, 닮아서 참 좋았어요" 배우 이정민이 ‘최고의 한방’ 속 헐레에 남다른 애정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