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런닝맨' 전소민, 대출고백부터 하차선언까지…역대급 '올라운더'

[OSEN=정지원 기자] '런닝맨' 전소민이 토크부터 몸개그까지 완벽한 예능인으로 자리매김했다.

1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국민 추천 프로젝트의 대미를 장식할 파이널 레이스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전소민은 광고 촬영 이후 독립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유재석은 "광고를 찍고 나서 그 돈을 종잣돈 삼아 꿈에 그리던 독립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소민은 "집값 80%는 대출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전소민은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양세찬 등 화이트 팀의 승리로 식사를 못하게 되자, 밥뚜껑과 숟가락을 얼굴에 붙이며 자석인간 매력을 뽐냈다.?거침없이 춤까지 추는 모습은 모두를 폭소케 하기 충분했다. 그렇게 받은 오리고기를 팀원과 나눠먹지 않고 혼자 독차지하다가 하하와 이광수의 공격을 받는 모습 역시 웃음 포인트였다.


이어 전소민은 플라잉 체어 게임에서도 활약했다. 이들은 추억의 가요를 맞히는 게임을 통해 플라잉 체어를 타는 벌칙을 당했다. 그 과정에서 전소민은 물에서 나오자마자 "죄송하다. '런닝맨' 못하겠다. 엄마, 전세금 얼른 다 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추억의 노래 맞히기 게임에서도 특유의 어리바리한 매력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진행된 인생역전 이름표 뺏기에서도 전소민은 지석진에게 속으면서도 라운드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재미를 더했다.

결국 그녀는 '불운의 아이콘' 이광수와 함께 해외 촬영 벌칙을 당하게 됐다. 인도네시아 수동 목제 케이블카를 타게 된 전소민은 사색이 된 얼굴로 약 한 달 뒤 진행될 1% 벌칙여행을 준비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그녀는 "죄송하다. 오늘부로 '런닝맨'에서 하차하겠다. 저길 어떻게 가냐"고 너스레를 떨어 재미를 더했다.

이렇듯 전소민은 단 몇 달만에 토크부터 몸개그, 불운한 게임 실력까지 모두 선보이며 '런닝맨'의 없어서는 안 될 멤버로 자리매김했다. '런닝맨'을 통해 완벽한 '올라운더' 예능인이 된 전소민이 향후 어떤 활약을 추가로 더 보여주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SBS '런닝맨'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