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판듀2' 이은미·양파, 의미없는 맞대결…그래서 더 아름다웠다

[OSEN=정지원 기자] '판타스틱듀오' 맞대결의 의미가 없는, 음악으로 하나 된 이은미와 양파였다.

1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듀오'에서는 한국 라이브 여제 이은미와 양파의 최정상 맞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양파는 수원 미니카소녀 이정선, 광안리 2대째 구둣방 권대희, 해운대 초밥총각 장재용, 여의도은행 서대리 서윤석, 양파 팬클럽회장 이솔이와 함께 '애송이의 사랑', '아디오'를 열창하며 판타스틱듀오 선정에 나섰다.

양파는 판타스틱듀오 후보들의 노래 실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양파는 "'애송이의 사랑'이 이렇게 광활하게 펼쳐질 수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다. 너무 떨린다. 정말 추워질 정도다", "'아디오'가 원곡과 전혀 다른 보사노바 리듬이었음에도 즐겨주고 푹 빠져주셨다. '노래 그 자체'가 돼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맞대결을 펼치는 이은미 역시 이들의 노래 실력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은미는 "충격 그 자체였다. 전혀 예상하지 못한 몸짓, 장미 퍼포먼스까지. 웃음이 터졌지만 놀랍도록 바로 노래에 집중하는 모습이 멋졌다"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마마무 문별 역시 "후벼파는 감성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 공감을 이끌어내는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며 극찬했다.

양파와 이은미는 맞대결을 펼치는 상대. 하지만 이은미는 누구보다 양파의 판듀 후보들을 극찬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음악 하나만으로 양파와 이은미 모두가 설렐 수 있는 무대가 만들어져 감동을 더했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SBS '판타스틱듀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