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뭉뜬' 정재형 "이효리♥이상순, 내가 소개팅…저녁까지 같이 먹어"

[OSEN=장진리 기자] 정재형이 ‘뭉쳐야 뜬다’에서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첫 만남 이야기를 공개한다.

18일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에서는 하와이 허니문 패키지를 떠난 김용만, 김성주, 안정환, 정형돈 그리고 정재형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깨가 쏟아지는 신혼부부들 사이에서 패키지여행을 하게 된 정재형은 자신의 ‘절친’이자 최근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이효리-이상순 부부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정재형은 “효리와는 예전에 방송을 같이 하며 인연이 됐다”며 친분을 드러냈다.

김용만은 “결혼하고부터는 연락을 잘 안하게 되지 않냐”고 물었고, 정재형은 “둘을 내가 소개해줬다. 사랑의 오작교인 셈”이라며 변하지 않는 우정을 자랑했다. 정재형은 “두 사람의 첫 소개팅 현장을 처음부터 끝까지 함께 했다”며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그러자 김용만은 “눈치가 바가지다”라며 첫 데이트에 낀 눈치 없는 그를 나무랐고, 정재형은 “그땐 빠져줘야 한다는 걸 몰랐다. 그래서 셋이 저녁까지 다 같이 먹었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빅 아일랜드 화산’ 탐험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도 공개된다. 눈 앞에서 새빨간 용암이 용솟음치는 장면을 넋 놓고 바라보던 정형돈은 “태어나서 용암을 직접 보게 될 줄은 상상도 못했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정재형이 말하는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설레는 첫 만남 이야기는 18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JTBC ‘뭉쳐야 뜬다’를 통해 공개된다. /mari@osen.co.kr

[사진] JTBC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