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죽사남' 최민수 "무릎 탁 치게 하는 작품 열릴 것"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최민수가 종잡을 수 없는 매력으로 촬영 소감을 밝혔다.

최민수 17일 오후 서울 상암MBC에서 진행된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제작발표회에서 "아직 한국말 배운지 얼마 되지 않았다"고 농담으로 인사했다.

그는 "촬영을 한다는 느낌보다는 매일 만나서 같이 크루즈 여행하는 기분이다. 이름도 고동'선'이지 않나. 고동선이라는 배를 타고 환상적인 매일을 보내고 있다. 촬영하는 순간 하루하루가 기대된다"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무릎을 탁 치게 만들 수 있는 작품이 열리게 될 것이다"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