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죽사남' 최민수 "무릎 탁 치게 하는 작품 열릴 것"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최민수가 종잡을 수 없는 매력으로 촬영 소감을 밝혔다.

최민수 17일 오후 서울 상암MBC에서 진행된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제작발표회에서 "아직 한국말 배운지 얼마 되지 않았다"고 농담으로 인사했다.

그는 "촬영을 한다는 느낌보다는 매일 만나서 같이 크루즈 여행하는 기분이다. 이름도 고동'선'이지 않나. 고동선이라는 배를 타고 환상적인 매일을 보내고 있다. 촬영하는 순간 하루하루가 기대된다"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무릎을 탁 치게 만들 수 있는 작품이 열리게 될 것이다"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