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죽사남' 신성록 "악역 이미지? 난 굉장히 가벼운 사람" 웃음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신성록이 그동안 작품을 통해 쌓았던 악역 이미지를 벗고 변신에 나선다.

신성록은 17일 오후 서울 상암MBC에서 진행된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제작발표회에서 영부인 팔자를 타고난 허당 캐릭터를 맡은 소감에 대해 "재밌는 모습 보여드릴 수 있어 기분 좋다"고 말했다.

이날 그는 "악역을 많이 했기 때문에 무거운 이미지로 봐주시는데, 사실 굉장히 가벼운 사람이다. 커밍아웃이다. 민수 선배님도 굉장히 재밌으시다. 악역을 맡았다고 항상 침울해 있는 게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평소의 재밌는 모습을 이번 모습을 통해 가감없이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분 좋다. 포장하기 보다는 제 모습 그대로 보여드리기 때문에 특별히 어려운 점은 없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 besodam@osen.co.kr


[사진]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