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엘리스 측 "워너원 라이관린 희화화 의도無·죄송"

[OSEN=이소담 기자] 걸그룹 엘리스 측이 라디오에서 불거진 희화화 논란에 대해 사과 및 해명했다.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17일 엘리스 공식 트위터를 통해 "엘리스 멤버 벨라가 16일 KBS 라디오 '이홍기의 키스 더 라디오'를 통해 워너원 라이관 님의 성대모사했던 부분이 외국인 희화화라는 오해를 불러일으켜 SNS와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려지고 있다"며 "이는 외국인을 희화화하려는 의도가 전혀 없었음을 말씀드린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이로 인해 워너원 멤버 라이관린님뿐만 아니라 워너원을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미성숙한 행동을 한 점 소속사로서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앞으로 재발 방지를 위한 철저한 교육과 사전 점검을 하도록 하겠다"고 재치 사과의 말을 전했다.

한편 엘리스는 지난 6월 첫 번째 미니앨범 'WE, first'로 데뷔한 5인조 신인 걸그룹이다. / besodam@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