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V라이브] 권현빈 "'프듀101' 22위, 아쉽지만 이제부터가 시작"

[OSEN=장진리 기자] 권현빈이 '프로듀스101 시즌2' 최종 순위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권현빈은 17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진행된 온스타일 '떠나보고서' V라이브 방송을 방송에서 "최종순위가 아쉽기도 했다"고 솔직히 토로했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최종 순위 22위를 기록하며 아쉽게 데뷔가 좌절된 권현빈은 "국민 프로듀서님들이 제게 뽑아주신 등수라 결과는 어찌 됐건 기뻤다. 아주 조금 힘들었던 것도 있었지만, 지금은 여러분들이 그때보다 더 많은 관심을 주셔서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당연히 22위보다 높은 순위에 대한 욕심도 있었다. 다른 친구들도 마찬가지였을 거다"라며 "이게 제 마지막 등수가 아니라 이제 시작이니까 괜찮다"고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라이벌로 생각했던 참가자를 묻는 질문에는 권현빈은 "제 라이벌은 제 자신이라고 생각한다. '프로듀스101'은 경쟁보다는 자신과의 싸움이 컸다. 저희 경력치에 대한 한탄도 나왔다"고 말했다. /mari@osen.co.kr

[사진] V라이브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채영 "'언니쓰' 단체 카톡방 있다..여전히 연락하고 지내"  (인터뷰②에 이어) 사실 한채영의 연예 활동은 KBS2 예능...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