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택시운전사' 토마스 크레취만 내한 확정...VIP시사회 참석

[OSEN=지민경 기자] 2017년 여름, 세대를 아우르는 연기파 배우들의 호연과 담백한 연출, 가슴 아픈 현대사를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시선으로 그려내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택시운전사'가 ‘위르겐 힌츠페터(피터)’ 역으로 출연한 토마스 크레취만의 내한을 확정했다.

제21회 판타지아 영화제 사상 최초 한국영화 공식 폐막작 선정 및 경쟁 부문에 초청되며 대중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인정받고 있는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

8월 2일 개봉을 앞둔 '택시운전사'는 한국인이 가장 믿고 보는 배우 송강호와 독일과 할리우드를 넘나들며 전 세계 관객들을 만나온 명배우 토마스 크레취만, 어떤 캐릭터건 인물에 내재해 있는 깊은 인간미를 드리우는 유해진, 그리고 꿈과 아픔이 공존하는 청춘의 아이콘이 된 류준열까지. 세대도 국적도 개성도 다른 배우들의 열연과 탄탄한 스토리, 흡입력 있는 전개로 관객들에게 따뜻한 감동과 웃음, 희망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VIP시사회는 극중 광주를 취재하러 온 독일기자 ‘위르겐 힌츠페터(피터)’ 역으로 열연한 독일 배우 토마스 크레취만이 내한하여 영화에 대한 열기와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릴 예정이다. '피아니스트'부터 '작전명 발키리''킹콩''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까지 매 작품마다 선 굵은 연기와 묵직한 존재감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토마스 크레취만의 내한 소식은 한국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토마스 크레취만은 오는 23일 입국해 25일에 진행되는 VIP시사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쇼박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