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세모방’, 일→토 심야 이동..이경규·주상욱 등 6인 확정

[OSEN=강서정 기자] ‘세모방’이 이경규-박명수-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 등 6인 고정 멤버를 확정 짓고,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토요일 밤’ 접수를 예고했다.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18일 ‘세모방’ 측은 “이경규-박명수 씨를 비롯해 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 등 여섯 명의 멤버를 확정했다. 여섯 명의 ‘세모방 멤버’는 전국은 물론 해외의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에 도전하며 시청자분들께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면서 “오는 29일 토요일 밤 11시 15분 개편 첫 방송에서 여섯 명의 멤버들을 만나실 수 있다”라고 밝혔다.

예능계의 대부 이경규가 ‘세모방’에 합류하며 세상의 모든 방송을 섭렵하기 위해 직접 나서 큰 이목을 끈다. 이경규는 명불허전 몰카의 원조이자 눕방의 창시자로서 대한민국 예능을 이끌어 나가는 유일무이한 레전드 캐릭터이기 때문에, 그가 생경하고 독특한 세상의 방송들을 만났을 때 어떤 반응을 보일지 벌써부터 궁금증과 기대감을 갖게 한다.


박명수-주상욱-이수경-산다라박-헨리도 멤버로 확정됐다. ‘세모방’을 통해 독특한 캐릭터를 구축한 믿고 보는 예능인 박명수와 이경규의 ‘투톱 케미’도 기대되는 부분이다. 이미 ‘세모방’에서 큰 활약을 펼쳤던 이수경과 헨리 이외에도 주상욱과 산다라박이 새로운 얼굴로 합류해 앞으로 이들이 어떤 레전드 장면들을 만들어 낼지 기대를 더한다.

여섯 명의 멤버를 확정하며 더욱 강력해진 ‘세모방’은 오는 29일부터 토요일 밤 11시 15분으로 시간대를 변경한다. 이전보다 방송시간이 확대되며 더 풍성하고 다양한 이야기를 시청자들에게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세모방’은 독특한 발상과 신선한 콘셉트로 방송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고 있다. 지상파 MBC가 대중에게 상대적으로 익숙하지 않은 타 방송사 프로그램과의 콜라보로 잘 알려지지 않는 프로그램을 널리 알리며 ‘상생’을 실천하며 ‘웃음’을 선사하고 있기 때문.

최근 온라인상에서도 그 반응이 뜨겁다. 명장면이 담긴 방송 클립 영상이 온라인에서 큰 화제 몰이를 하며 네티즌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있는 것. 이러한 인기는 시청률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어 새 멤버 합류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세모방’이 앞으로 얼마나 더 큰 화제를 불러일으킬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세모방’ 제작진은 “여섯 명의 멤버가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재미와 웃음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면서 “믿고 보는 이경규-박명수의 만남과 함께 새롭게 합류한 새 멤버들이 활약할 새로운 ‘세모방’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리며 오는 29일 토요일 오후 11시 15분에도 놓치지 말고 꼭 본방사수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kangsj@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