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테임즈, 멀티히트로 안타 행진 재개…MIL은 2연패

[OSEN=이종서 기자] 밀워키 브루어스의 에릭 테임즈(31)가 침묵을 깨고 멀티 히트를 기록했다. 팀은 2연패에 빠졌다.

테임즈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원정 경기에서 1루수 겸 2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전날(17일) 경기에서 2타수 무안타로 물러났던 테임즈는 이날 단타 두 개로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타격에 시동을 걸었다.

1회 1사에 첫 타석에 들어선 테임즈는 피츠버그의 선발 투수 채드 쿨의 체인지업에 당해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두 번째 타석에서 첫 안타가 나왔다. 3회초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테임즈는 쿨의 볼 한 개를 골라낸 뒤 2구 째 싱커에 배트를 돌려 우전 안타를 뽑아냈다. 이후 후속타가 나오지 않으면서 득점에는 실패했다.

5회초 1루수 땅볼로 물러난 테임즈는 7회 바뀐 투수 토니 왓슨을 상대로 두 번째 안타를 뽑아냈다. 이후 라이언 브론의 안타와 도밍고 산타나의 볼넷으로 3루를 밟았지만, 마지막 한 방이 나오지 않으면서 홈을 밟지는 못했다.

9회초 다섯 번째 타석에서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나면서 테임즈는 4타수 2안타로 이날 경기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2할5푼이 됐다.

한편 이날 경기는 피츠버그의 승리로 끝났다. 밀워키는 2회와 4회 1점 씩을 냈다. 그러나 5회말 피츠버그가 호세 오수나의 안타와 그레고리 폴랑코의 2루타, 머서의 희생플라이로 동점을 만들었고, 6회 1사 3루에서 나온 플랑코의 역전 적시타, 8회 맥스 모로포의 1타점 안타로 4-2로 달아났다.

결국 9회 밀워키는 추가점을 뽑지 못했고, 이날 경기는 피츠버그의 승리로 끝났다. 피츠버그는 2연승을 달렸고, 밀워키는 2연패에 빠졌다,/ bellstop@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