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파타' 지소울·유승우·마인드유, 라이브라서 더욱 빛난 고막남친[종합] 

[OSEN=박판석 기자] 가수 지소울과 유승우 그리고 마인드유가 라이브와 함께 달달한 라이브를 들려줬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지소울, 유승우, 마인드유가 출연했다.

유승우는 '슈퍼스타K' 출연 당시 고등학생이었다. 유승우는 또래 가수들로 인해서 자극받는다고 밝혔다. 유승우는 "제 친구들이 잘하고 있다. 정승환이나 이하이나 찬혁씨나 나올 때마다 잘되고 활동을 열심히 해서 더 친해졌다"고 말했다.

최화정은 지소울의 '멀리멀리'를 스마트폰 배경음악으로 쓸 정도로 지소울의 팬이었다. 지소울은 "우리 어머니 벨소리도 '멀리멀리'가 아니다"라고 감동을 표현했다. 지소울은 소울넘치는 '멀리멀리' 라이브로 라디오 스튜디오를 춤판으로 만들었다.


유승우도 고막남친으로서 면모를 드러냈다. 유승우는 산들과 함께 부른 노래 '오빠'를 라이브로 불러줬다. 기타 연주와 함께 부드러운 목소리를 내는 유승우는 달콤한 매력을 한껏 뽐냈다.

지소울은 과거 같은 소속사였던 박재범이 새로 만든 하이뮤직으로 옮겼다. 지소울은 "재범이형과 어린 시절 친했다"며 "새로 회사를 만들면서 제안을 해줘서 옮기게 됐다"고 사연을 전했다.

유승우는 산들, 에디킴, 마인드유 등 형들과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유승우는 "산들 선배님과 처음으로 작업을 했는데, 너무 선한 분이라서 잘해주셨다"며 "에디킴 형도 동생들에게 너무 잘해주신다. 고기를 잘사준다"고 설명했다.

마인드유의 멤버 재희는 모태솔로였다. 마인드유 고닥은 "재희가 모태솔로지만 이별 노래를 주면 방금 이별한 것처럼 기가막히게 부른다"고 칭찬했다. 재희는 '사랑해줘요'를 열창했다.

끝으로 지소울은 신곡 '술버릇'을 부르면서 라디오 방송을 마쳤다. /pps2014@osen.co.kr

[사진] 보이는 라디오 화면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쌈' 송하윤 "설희캐에 푹 빠져..안재홍만 봐도 눈물" 울먹 '쌈마이웨이' 송하윤이 극중 역할 설희를 떠올리며 눈물 흘렸다.18일 서울 종로구...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