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82번째 슈퍼매치의 주인공은 FC 서울


[OSEN=수원, 지형준 기자] FC서울과 수원 삼성의 82번째 슈퍼매치가 변수에 웃고 변수에 울었다.

서울은 12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26라운드 원정 경기서 곽광선의 자책골을 잘 지켜 수원을 1-0으로 눌렀다. 5위 서울은 이날 승리로 4위 제주 유나이티드와 승점 41 동률을 이뤘다. 반면 2위 수원(승점 46)은 선두 전북 현대(승점 51)와 격차가 벌어진 것은 물론 1경기를 덜 치른 3위 울산 현대(승점 46)의 추격을 받게 됐다.

경기후 서울 황선홍 감독을 비롯한 선수들이 서포터즈와 승리를 기뻐하고 있다.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