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품위녀' 모두가 의심스럽다…범인, 대체 누구냐 넌

[OSEN=장진리 기자] 아무도 믿을 수 없다. 김선아 죽음을 둘러싼 미스터리가 하나둘씩 풀리며 범인의 정체는 더욱 모호해지고 있다.

12일 방송된 JTBC '품위있는 그녀'에서는 박복자(김선아 분) 죽음의 진실에 한 발짝 다가서는 우아진(김희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복자가 안태동(김용건 분)의 곁으로 다시 돌아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우아진이 되고 싶다는 간절한 소망을 드러낸 박복자는 우아진에게 "날 상류사회 여자로 만들어 달라"고 부탁했고, 우아진은 "내가 시키는 대로 할 수 있느냐"며 "아버님을 깨어나게 해달라"고 요구했다. 우아진과 박복자의 거래는 성사됐고, 우아진은 본격적으로 박복자를 우아진으로 만들기 위한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우아진과 박복자의 알쏭달쏭한 우정이 쌓여갈수록, 박복자의 죽음을 둘러싼 궁금증은 더욱 커져갔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우아진을 제외한 모든 인물들이 박복자를 죽일 만한 살인동기를 하나씩 가졌음이 드러나며 '박복자 살인사건 진범 찾기'는 더욱 미궁 속으로 빠졌다.


안태동 일가의 삼남매 중 안재석(정상훈 분)을 제외한 안재구(한재영 분), 안재희(오나라 분) 역시 박복자를 죽였을 가능성이 높았다. 현재는 행방불명인 상태지만, 안재구는 이미 한 번 박복자를 죽이려고 시도했던 인물. 여기에 안재희 역시 한민기의 계략에 놀아나 안태동의 회사를 넘기면서 박복자에게 "당장 나가라"는 모욕적인 언사까지 들었다. 원한이 쌓인 만큼, 박복자를 살인했을 가능성도 높아진 상황. 여기에 안재구의 처 박주미(서정연 분) 역시 꾸준히 박복자와 갈등을 일으킨 만큼, 범행 가능성이 높은 인물로 꼽혀왔다.

그러나 이날에는 풍속정의 사장 오풍숙(소희정 분)과 안태동이 유력한 범인으로 떠올라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안태동은 돌아온 박복자를 보고 눈을 떴다. 자신을 버리고 도망갔던 박복자를 만나게 된 안태동은 "긴 얘기는 안 해도 돼. 당신 진심을 알고 싶었다"며 "돈 다 가져, 난 필요 없으니까. 그렇게 멀리 도망가지 않아도 다 당신 거잖아. 나를 깨운 건 당신이다. 고마워, 그걸로 됐어"라고 자신의 진심을 고백했고, 박복자는 "회장님, 우리 이제 집으로 갈까요. 아무 걱정 말고 빨리 일어나서 저랑 크루즈 여행 하면서 그렇게 살자"고 눈물을 쏟았다. 박복자와 안태동은 집으로 돌아갔고, 예전처럼 다정하게 생활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박복자에게 김치 세수를 당했던 오풍숙은 안태동을 통해 상류사회에 무혈입성한 박복자에 대한 위험한 질투심을 드러냈다. 오풍숙은 앞서 박복자에게 냄새나는 갈치 머리를 잔뜩 보내 박복자를 분노케 하며 '김치 싸대기'를 맞았던 상황. 오풍숙은 한민기(김선빈 분)에게 "그런 여자가 상류사회에 무혈입성하는 거 전 눈 뜨고 못 본다. 전 이 자리에 오기 위해 안 해본 일이 없다"며 "난 내 힘과 노력으로 여기까지 왔다. 처음 봤을 때부터 너무 싫었다, 그 여자. 감히 지까짓 게 나에게 아주 여러 번 모욕감을 줬다"고 부들부들 떨었다.

박복자에 대한 질투와 분노는 위험한 행동으로 이어졌다. 박복자를 찾아온 오풍숙은 "돌아오셨다는 얘기 들었다. 제가 주제 넘었다. 용서해달라"며 "사모님한테 결례하고 제가 어떻게 먹고 살겠느냐. 앞으로 잘 부탁드리겠다"고 깊이 고개를 숙이며 사과의 의미로 풍속정의 참복죽을 선물했다. 박복자는 평소 참복죽을 좋아했던 안태동에게 아무런 의심없이 참복죽을 먹였고, 참복죽을 먹은 안태동은 또다시 혼수상태에 빠졌다.

참복죽에 독이 들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박복자는 곧바로 오풍숙을 찾아갔고, 오풍숙은 두려움에 떨었다. 이미 박복자를 향해 도를 넘는 적개심을 드러낸 오풍숙이 또다시 박복자를 살해하지 않으리란 법도 없다. 여기에 참복죽을 먹고 혼수상태에 빠졌었던 안태동이 박복자가 죽던 당일 병원에 없었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알리바이가 사라졌다. 만약 참복죽에 독을 넣은 것이 박복자라고 안태동이 의심한다면, 충분히 살해 동기가 된다. 돈을 가지고 사라진 희대의 악녀를 용서한 자신에게 또다시 독을 넣은 여자, 안태동에게도 살해 동기가 주어졌다.

우아진을 제외하고는 아무도 알리바이가 없는 상황. 반대로 박복자를 죽일 만한 그럴 듯한 이유 한 가지씩은 모두 가지고 있다. '품위녀'는 점차 박복자가 죽던 그 밤으로 시간이 흐르면서, 박복자의 죽음을 둘러싼 진실에 접근하고 있다. 모두가 의심스러운 지금, 과연 박복자를 살해한 범인은 누구일까. 시청자들의 눈은 범인을 향해 있다. /mari@osen.co.kr

[사진] JTBC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