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라랜드에 비견”‘1박2일’ 웃음폭탄 고퀄 영상제 (ft.이동진) [종합]

[OSEN=지민경 기자] ‘1박2일’ 멤버들이 제1회 더위 땡처리 영상제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에서는 강원도 양양 하조대 해수욕장으로 떠난 ‘더위 땡처리 투어’의 첫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아메리칸 스타일로 차려진 조식을 먹다가 팬케이크에서 금반지를 찾아낸 김준호는 제작진의 프러포즈를 수락했다. 절대반지를 받게 된 김준호는 본인만을 위해 써야하는 소원 한 개를 쓸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이어 멤버들은 ‘제1회 더위 땡처리 영상제’를 위해 시청자들이 시원하다고 느낄만한 1분 내외 영상을 만들기에 돌입했다. 차태현, 김준호, 정준영과 윤시윤, 김종민, 데프콘 두 팀으로 나눠진 멤버들은 영상 구상에 들어갔다. 차태현과 윤시윤이 각자 팀의 PD를 맡았고 멤버들은 바다로 나가 시민들의 도움으로 촬영을 마쳤다.


두 팀은 PD들의 도움을 받아서 열정적으로 편집을 했고 제목까지 피서의 후예와 청량소년단이라는 팀명으로 영상을 최종제출했다. 시민들의 투표로 승자가 결정되는 이번 대결에는 김태훈과 이동진 영화평론가가 전문가 평가단으로 등장했다.

판정에 앞서 두 사람의 영화평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이동진의 ‘과속스캔들’에 대해 쓴 “재치의 부스러기”라는 평이 공개됐고 이동진과 김태훈은 당황해 했다. 두 사람은 “이러려고 부른거냐. 반칙 아니냐. 주연배우가 여기 있는데”라며 항의했다. 이어 김태훈의 ‘헬로우 고스트’ 평, “아무리 맛잇는 자장면도 너무 늦게 나오면 짜증난다”가 공개돼 폭소케 했다.

이어 먼저 차태현 팀의 영상이 공개됐고 디테일한 평론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정준영을 신스틸러로 꼽으며 “정준영이 서핑보드에 서는 순간 시원함이 온다. 아쉬운 점이 있다면 정준영을 처음부터 등장시켰으면 어땠을까 한다”고 평해 김준호를 발끈하게 했다.

다음으로는 윤시윤 팀의 영상에 대해서 이동진은 “시작이 ‘라라랜드’”라며 “가변 화면 비율을 채용한 영화 ‘덩케르크’와 비슷하다”며 극찬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태훈 역시 유머가 대단했다며 칭찬했다. 멤버들은 두 사람을 보고 언어의 마술사라며 감탄했다.

이동진과 김태훈은 ‘피서의 후예’에 80점과 79점을, ‘청량소년단’은 78점과 80점이라는 점수를 매겼다. 하지만 시민들의 선택은 124점과 78점으로 ‘청량소년단’이었다. 대결에서 이긴 윤시윤과 데프콘, 김종민은 맛있는 점심식사를 하게 됐지만 김종민은 몰래 먹은 영상 때문에 점심식사를 하지 못하게 됐다. 대신 김준호가 절대반지를 써서 밥을 먹게 됐지만 정준영이 또 다른 영상을 공개해 박탈당했다.

이어 백도 해수욕장으로 이동한 멤버들은 설악산 등반, 파충류 체험관광, 줌바 댄스, 익스트림 레저 스포츠, 중국 전통 마사지, 알래스카 체험 등 6개의 선택관광을 하게 됐다. /mk3244@osen.co.kr

[사진] ‘1박2일’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