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당신은' 강태오 깨어났다! 엄정화에 "엄마‥" 눈물

[OSEN=조경이 기자] '당신은' 의식불명이었던 강태오가 깨어났다.

13일 방송된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정해당(장희진)이 발표한 노래가 음원 차트 상위권을 기록하면서 가수로서 성공했다. 이 곡은 의식불명으로 병상에 누워 있는 이경수(강태오)가 작사, 작곡한 곡이다.

유지나(엄정화)는 의식불명인 아들 이경수에게 정해당의 노래를 들려주며 "경수야, 해당씨가 그렇게 좋았니, 둘이 도망가서 살겠다고 했을 때 보내줄 것을 그랬다. 엄마가 미안해"라고 눈물을 흘렸다.

유지나는 문병 온 성경자(정혜선)에게도 거듭 사과했다. "그 동안 제가 했던 버릇없던 말들 독한 말들 잊어달라"고 눈물을 흘렸다. 자신이 잘못했던 주위 사람들에게 사죄를 해야만 아들이 깨어날 것만 같다고 오열했다.


박현준(정겨운)은 이경수에게 건네 받은 육성테이프로 박성환을 압박했다.

박성환(전광렬)은 박현준이 아닌 박현성(조성현 분)에게 "미래전략실로 들어오라"며 "경영권 승계 절차에 들어간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박현준은 박성환에게 "하다하다 안되니까 형제끼리 싸움까지 붙이십니까"라고 분노했다. 박성환은 "마누라든 자식이든 죽어가든 사람이든 회사를 갖고 싶으면 지금이라도 증거물 경찰에 넘길 생각을 포기해"라며 "회사에 욕심나면 지금이라도 나한테 굽혀"라고 소리쳤다.

정해당은 박현준에게 회사 욕심이 없다고 말했다. 박현성의 마음 편하게 회사를 물려받으라고 먼저 이야기하라고 했다. 진짜 괜찮겠냐는 박현준에게 "서방님에게는 일밖에 없지만 우린, 우리 두 사람만 있으면 행복할 수 있다"라며 미소를 지었다. 고나경(윤아정)은 정해당에게 "그만 착한 척 그만하라"며 "진짜 재수 없다"고 쏘아붙였다.

생전에 박성환의 아내 최경애(이화영)는 "서류를 빼앗아 가려고 사람들을 보냈냐"며 차라리 자신을 죽이라고 분노했다. 증거 자류를 내놓으라는 박성환에게 최경애는 "차라리 같이 죽어"라고 절벽에서 아슬아슬하게 몸싸움을 했다. 박성환은 "말같지 않은 말 하지 말고 자료를 내놓으라"고 했다. 최경애는 "내 손에 끝장나는게 소원이면 그 자료 검찰에 넘기겠다고"고 협박했다.

의식불명이었던 이경수가 깨어났다. 유지나는 "경수야"라고 눈물을 흘리며 뛰어왔다. 이경수는 "엄마..."라고 불렀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