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해줘' 서예지 가족, 박수무당 찾아가 굿판‥윤유선 혼절

[OSEN=조경이 기자] '구해줘' 서예지 가족이 박수무당을 찾아가 굿판을 벌였다.

13일 방송된 OCN 드라마 '구해줘'에서 사업 실패와 사기를 당한 임주호(정해균)로 인해 집이 망한 가운데, 임상미(서예지)의 쌍둥이 오빠 임상진(장유상)이 학교 폭력에 시달리다 비극적인 선택으로 사망해 최악의 상황을 맞았다.

임상미의 아버지는 딸과 아내 김보은(윤유선)를 데리고 박수무당을 찾아갔다.

굿판이 시작됐다. 무당을 보고 경계했던 임상미의 엄마는 무당이 굿을 하며 죽은 아들의 목소리를 흉내내자 오열했다. "안돼 상진아 가지마. 엄마 두고 가지마"라며 눈물을 흘렸다. "상미야, 네 오빠 안 죽었잖아! 상진이 안 죽었잖아!"라고 소리치다가 혼절했다.

박수무당은 "아지매한테 억수로 센놈이 들어붙었다"며 "내가 다음달에 기일 잡아서 연락할테니 그때 한판 더 합시다"라고 말했다. "내일 중으로 한장 더 입금하라"며 "영발도 총알이 들어와야 받는 것"이라고 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