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쎈픽] '존조 셸비 퇴장' 나비효과로 완승 챙긴 토트넘

[OSEN=우충원 기자] 존조 셸비의 퇴장이 토트넘에 긍정적인 나비효과를 불어 넣었다.

토트넘은 13일(한국시간) 영국 뉴캐슬 세인트 제임스파크에서 열린 2017-2018 EPL 1라운드 뉴캐슬 원정서 2-0의 승리를 거뒀다. 개막전을 승리로 거둔 토트넘은 순항을 예고했다. 부상서 회복 중인 손흥민은 후반 10분께 교체 투입됐다.

토트넘은 전반서 끊임없이 슈팅을 선보이며 뉴캐슬을 괴롭혔다. 하지만 좀처럼 기회를 잡지 못했다. 전반서 골을 터트리지 못한 토트넘은 후반 초반 첫 선수 교체를 단행했다. 무사 시소코 대신 기용된 손흥민은 부상을 당했던 오른팔에 붕대를 감고 출전했다.

손흥민은 지난 6월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카타르와 경기에서 오른팔이 부러져 수술을 받았다. 그는 프리시즌 팀 훈련과 경기에 출전하지 않고 회복에 힘썼다.


손흥민의 투입을 시작으로 나비효과가 시작됐다. 전반서 골을 터트리지 못했던 토트넘은 존조 셸비의 쓸데없는 파울로 기회가 생겼다. 존조 셸비는 넘어져 있던 알리의 발을 고의적으로 밟았다. 심판은 그를 불러 세운 뒤 레드카드를 꺼냈다. 뉴캐슬 라파엘 베니테스 감독은 강한 불만을 표출했다.

뉴캐슬은 후반 4분 존조 셸비가 빠지면서 불안감이 커졌다. 육탄방어를 통해 토트넘의 공격을 잘 막아내며 실점없이 전반을 마친 뉴캐슬을 상대로 토트넘은 기회를 잡았다.

토트넘은 후반 16분 선제골을 뽑아냈다. 에릭센이 문전으로 올린 크로스를 델리 알리가 미끄러지며 발끝으로 슈팅, 팀의 선제골을 장식했다.

존조 셸비에게 발을 밟혔던 알리가 만들어 낸 골이었다. 에릭센의 날카로운 패스도 대단했고 알리의 감각적인 슈팅도 인상적이었다.

터지지 않던 골이 터지자 토트넘의 경기력은 완전히 달라졌다. 상대 문전에서 정확한 짧은 패스 연결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서서히 중원을 압박해 뉴캐슬 수비를 괴롭히던 토트넘은 문전의 연속된 패스 연결을 벤 데이비스가 침착한 슈팅으로 득점, 후반 25분 2-0으로 달아났다.


한 명 더 많은 토트넘은 무리하지 않았다. 델리 알리를 빼고 완야마를 내보냈다. 경기를 쉽게 풀어가기 위한 노력이었다. 만약 존조 셸비가 남아 있었다면 결과는 달라졌을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존조 셸비의 퇴장으로 생긴 나비효과를 통해 토트넘은 올 시즌 개막전서 완벽한 승리를 거두며 분위기를 끌어 올리게 됐다. / 10bird@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