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PSG 네이마르, 1골 1도움...데뷔전부터 '세계 최고 이름값'

[OSEN=강필주 기자] 네이마르(25)가 파리 생제르맹(PSG)과 리그1 데뷔전부터 폭발했다.

네이마르는 14일(한국시각) 프랑스 갱강의 스타드 드 루두루에서 열린 2017-2018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2라운드 원정경기에 출전,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10번 유니폼을 입고 선발 출전한 네이마르는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첫 경기부터 완벽하게 팀에 녹아들었다. 90분 풀타임을 완벽하게 소화한 것은 물론 공수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리그1 팬들의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었다.


1-0으로 앞선 후반 17분 후방에서 서서히 공을 잡고 나오던 네이마르는 중앙선을 넘자마자 최전방 에딘손 카바니에게 빠르게 공을 내줘 추가점을 이끌어냈다. 카바니는 왼쪽 페널티지역 측면을 돌파한 뒤 오른발로 골을 성공시켜 네이마르의 데뷔 첫 도움을 확정지었다.

네이마르는 후반 37분 데뷔 첫 득점까지 기록했다. 카바니가 왼쪽 엔드라인에서 공을 살려 내주자 오른발로 넘어지며 상대 골문에 꽂아넣었다. 네이마르는 선취골에도 관여하며 사실상 이날 원맨쇼를 펼쳐보여 기대감을 높였다.


네이마르는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2억 2200만 유로(약 3004억 원)에 스페인 FC 바르셀로나에서 PSG로 이적했다. '세계 최고액 이적료'라는 이름값이 걸린 만큼 이날 경기는 네이마르에게 부담스러울 수 있었던 경기였다.

네이마르의 활약 덕분에 PSG는 개막 2연승을 달리며 시작부터 상승무드를 탔다. /letmeout@osen.co.kr

[사진] PSG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