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복귀’ 추신수, 5타수 1안타 1타점… 타율 0.253

[OSEN=김태우 기자] 가벼운 통증을 딛고 복귀한 추신수(35·텍사스)가 안타 1개를 추가했다.

추신수는 16일(이하 한국시간) 미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와의 경기에 선발 2번 지명타자로 출전했으나 5타수 1안타 2삼진을 기록했다. 여러모로 아쉬움이 남았지만 마지막 타석에서 체면치레를 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종전 2할5푼4리에서 2할5푼3리로 조금 떨어졌다.

1회 첫 타석에서는 병살타로 물러났다. 선두 드쉴즈가 좌전안타를 치고 나간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디트로이트 선발 벌랜더의 초구를 받아쳤으나 2루수 방면 병살타가 됐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삼진을 당했다. 2B-2S에서 6구째 80마일 커브에 반응하지 못했다. 높은 쪽 커브가 스트라이크 콜을 받았다.

팀이 5-1로 앞선 5회 세 번째 타석에서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이번에도 빠른 커브에 타이밍을 맞추지 못했다. 7회에는 2루 땅볼로 물러났다.


8회말 2사 만루에서 다시 추신수의 타석이 돌아왔다. 그리고 침묵을 깼다. 1B-2S에서 유격수 내야 안타를 때려내며 3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1루에서 포구가 제대로 되지 않은 사이 2루 주자마저 홈을 노렸지만 아웃되면서 이닝은 마무리 됐다.

한편, 경기는 텍사스가 10-4로 승리했다. /skullbo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