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V톡톡] '청춘시대2' 빛낸 류화영 존재감, 우리 꼭 다시 만나요

[OSEN=박진영 기자] 이별하는 순간까지도 귀엽고 사랑스러운 하메들이다. 그 가운데 류화영이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다. 류화영의 하차가 더욱 아쉽게 느껴지는 순간이다. 

류화영은 지난 25일 첫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에 특별출연했다. 강이나 역으로 시즌1에 출연했던 류화영은 시즌2에는 출연하지 않기로 결정을 내렸다. 이에 첫 방송에 특별출연해 하메들과 이별을 했다. 

시즌1에서 성장하고, 하메들과도 돈독한 우정을 형성하게 된 강이나는 이날 방송에서도 까칠한 듯 하지만 여전히 마음만은 따뜻한 모습으로 극적 재미를 안겼다. 심각한 수준의 초보운전자인 강이나 때문에 생긴 에피소드가 시트콤을 방불케 할 정도로 큰 웃음을 선사한 것. 

또 집으로 돌아온 후 하메들과의 이별을 앞두고 눈물을 펑펑 쏟는 모습에서는 정감이 넘쳤다. 그간 쌓아온 우정이 고스란히 느껴지던 대목. 하지만 강이나는 자동차 시동을 걸지 못해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류화영을 비롯한 하메들의 리얼하면서도 귀여운 연기 덕분에 더욱 빛이 났던 대목이다. 

류화영은 '청춘시대2'의 강이나를 만난 티아라 출신이 아닌 배우로 거듭날 수 있었다. 흔히 말하는 인생 캐릭터를 만나게 된 것. 어찌보면 밉상으로 보일 수도 있을 캐릭터였음에도, 류화영은 차진 연기력을 바탕으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 호평을 이끌어냈다. 

하지만 아쉽게도 류화영은 시즌2에 함께하지 못한다. 이에 대해 이태곤 PD는 "시즌1에서 류화영의 캐릭터가 강했고, 이후의 이야기는 후일담처럼 되어버릴 것 같은 걱정이 있었다. 메인 스토리로서 가져갈 만한 이야기를 만들어내기 어려웠기 때문에 빠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유야 어찌되었건, 류화영이 표현한 강이나가 매력적이다는 건 변함없는 사실. 특별출연까지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첫방송을 빛나게 만들어준 류화영이 있어 참 반가웠던 60분이었다. /parkjy@osen.co.kr

[사진] '청춘시대2'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