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스케치북' 선우정아, 아이유·지코가 빠져들만 하죠?

[OSEN=김수형 기자] 아이유와 지코도 빠져든 선우정아의 출구 없는 매력이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았다.

17일 방송된 KBS2TV 예능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선우정아가 출연했다.

이날 유희열은 “아이유가 좋아하는 곡으로 유명해진 분이다”면서 선우정아를 소개, 선우정아는 등장하자마자 아이유를 언급하며 “우연히 내 이름 검색하고 있었는데 내 노래가 실검에 뜨더라”면서 “삼보일배하고 싶을 정도로 너무 고맙다”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아이유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선우정아는 자신의 오디션 일화를 전했고, 유희열은 “보석을 놓쳤다고 그 소속사에서 후회할 거다”며 그녀의 화려한 이력을 소개했다.

아이유를 비롯해 이해리, 박정현 등 수많은 뮤지션들의 러브콜을 받은 그녀에게 반대로 러브콜을 당하고 싶은 사람을 묻자, 선우정아는 고민 없이 바로 지코를 지목했다.

선우정아는 “어느 날 내 1집앨범부터 잘 듣고 있다고 쪽지가 왔다”면서 지코와의 행복한 일화를 전했고, 지코의 ‘She's a Baby’를 언급하며 이를 자신의 버전으로 새롭게 선보여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선우정아는 “힙합과 재즈는 예상되는 구간이 있는데 그런 느낌이 아니라 확실한 도전 정신이 느껴진 곡이었다”며 지코에 대해 엄지를 치켜세웠고, 이내 지금 꿈으로 “유명해지고 싶다”며 바로 “지코씨”라는 말을 덧붙여 또 한번 웃음을 선사했다.

지코를 향한 일편단심 러브콜을 갈망하는 그녀의 솔직하고 유쾌한 모습이 좌중을 폭소하게 만들었으며, 아이유부터 지코까지 사로잡았던 선우정아는 노래 실력은 기본, 출중한 입담까지 장착해 가히 최고의 뮤지션이라 칭할만 했다.

앞으로도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그녀의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안겼다. /ssu0818@osen.co.kr

‘스케치북’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