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최강배달꾼’ 고경표♥채수빈, 위기 속 깊어지는 달달 로맨스

[OSEN=지민경 기자] ‘최강 배달꾼’ 고경표와 채수빈이 서로 힘들 때 위로가 되어주며 더욱 단단한 사랑을 키워나가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2 금토 드라마 ‘최강 배달꾼’에서는 정가에 맞서 선진건설의 입찰을 따내기 위해 노력하는 강수(고경표 분)와 단아(채수빈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강수와 단아는 점점 서로에게 없어서는 안 될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며 힘들 때마다 서로의 곁에서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단아는 포기하려고 하는 강수에게 “너 같은 애가 성공하는 거 보고 싶다. 보여줘. 그걸로 나 행복하게 해줘. 사랑해”라고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며 용기를 불어 넣어줬다. 이에 강수는 “꼭 보여줄게. 약속할게. 내가 꼭 해낼게”라며 다시 한 번 도전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웠다.

또한 단아는 사업으로 다시 바빠진 강수를 위해 직접 요리에 나섰다. 단아가 해준 양파튀김을 맛 본 강수는 누가 날 위해 만들어 준 음식은 이게 처음이라며 행복해 했다. 단아는 강수에게 명문대에 수석 합격했지만 돈 때문에 가지 못했던 것, 강물에 몸을 던졌던 일 등 양파튀김과 얽힌 과거 이야기를 고백했고 두 사람은 더욱 가까워졌다.

강수 역시 절친한 친구 연지(남지현 분)가 노래방 도우미로 일한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진 단아를 다정한 말로 위로했다.

이처럼 위기 속에서 더욱 끈끈해진 두 사람의 모습은 보는 이들에게 설렘과 흐뭇함을 안겼다. 이제 마지막 고비만을 남겨둔 두 사람은 바람대로 힘을 합쳐 정가를 꺾고 성공해서 행복해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mk3244@osen.co.kr

[사진] ‘최강 배달꾼’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