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불후' 보이스퍼, 감성 적셨다..1승 이상의 가치

[OSEN=박소영 기자] 보이스퍼가 부른 '잊혀진 계절'이 시청자들에게 잔잔한 울림을 선사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연출 이태헌)는 '2017 가을 특집'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보이스퍼를 비롯해 박상민, 황치열, K2 김성면, 박재정, 민우혁, 손준호(&김소현) 등 가을과 어울리는 일곱 팀이 함께 했다.

분위기 있는 네 남자로 변신한 보이스퍼가 부른 곡은, 가을노래 대표곡인 이용의 '잊혀진 계절'. 원곡의 쓸쓸한 느낌에 더해진 보이스퍼 특유의 하모니는 명곡 판정단과 시청자들을 감성에 젖어들게 했다.

이날 보이스퍼는 전 출연자 중에 제일 막내이자 작년에 데뷔한 신인이었지만, 무대에 임하는 자세는 누구보다 진중함이 느껴졌다. 우승이 아닌 노래에 대한 진심이었다.


비록 승리는 거두지 못했지만 보이스퍼는 "달콤하면서도 아련하다. 예쁘면서 부드러운 감동이다", "남성 중창의 힘이 어마어마하다" 등 출연진들의 호평을 받았음은 물론, 객석의 명곡 판정단이 한 마음으로 손을 흔드는 장면을 연출하며 '노래의 힘'을 증명했다.

올해 초 불후의 명곡 첫 출연 때에는 무대를 마친 후 "가수를 꿈꾸며 TV에서만 보던 프로그램에 출연해 노래를 부른 것 자체가 믿기지 않는다"며 펑펑 울기도 했던 보이스퍼. 얼마 전 '불후의 명곡' 상반기 특집에서는 선배가수 정동하의 무대에 출연해 '섬 집 아기'를 함께 부르며 최종 우승을 차지, 그 가능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보이스퍼의 그간의 음악적인 행보도 눈여겨 볼만하다. 지난해 R&B 스타일 러브송 '그대 목소리로 말해줘'로 데뷔한 이후, 일명 '나만 알고 싶은 노래'로 사랑받고 있는 발라드 '여름감기', 감각적인 어반 R&B '넌 지금 어디에', 정통 발라드 넘버 '어쩌니', 미디엄 템포의 '반했나봐'까지. 보이스퍼는 끊임없이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활동으로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선사하며 실력파 보컬그룹으로서의 발걸음을 탄탄히 하고 있다.

아울러 회사에서 만들어준 팀이 아닌, 실제로 친했던 같은 반 친구들이 노래가 하고 싶어 스스로 만든 팀이라는 점도 팬들에게 신선하게 다가가는 요소로 꼽힌다.

특히 이같은 보이스퍼의 행보는 보컬그룹의 가뭄 속에 발견했기에 더욱 반갑다는 평가다. '불후의 명곡-2017 가을 특집'에서 보여준 이들의 가능성은, 앞으로의 발전에 큰 기대를 걸게 만들고 있다. 발라드의 계절 가을을 맞이해 다시금 보컬그룹의 가치를 되새겨준 보이스퍼. 이들의 전성기가 점점 다가오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불후의 명곡'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