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조세호, 프로분량러 등극? 주사위+벌칙 독점

[OSEN=김나희 기자] '런닝맨' 조세호가 세 번 연속 딱밤을 맞아 웃음을 자아냈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 500회에서는 백지영, 솔비, 황승언, 이엘리야, 선미, 러블리즈 케이, 성훈, 조세호가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은 미션비 획득을 위해 '공공의 주사위' 게임을 펼쳤다. 특히 송지효 조세호 커플은 세 번 연속해 딱밤을 맞는 벌칙에 당첨됐고 조세호가 이를 모두 감당했다.

이에 다른 멤버들은 "우리도 좀 하자"라며 "조세호가 분량을 다 차지한다"고 외쳤고 억울한 조세호는 "저도 넘겨드리고 싶다"고 토로해 폭소를 자아냈다. / nahee@osen.co.kr


[사진]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