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동국 70-70 클럽 가입' 전북, 포항 4-0 잡고 선두 질주

[OSEN=포항, 이균재 기자] 전북 현대가 포항 스틸러스 완파하고 선두를 질주했다.

전북은 17일 오후 포항스틸야드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29라운드 원정 경기서 이동국의 1골 2도움 활약에 힘입어 포항 스틸러스를 4-0으로 완파했다. 이동국(197골 71도움)은 K리그 최초로 70-70 클럽(70득점 70도움)에 가입하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전북은 이날 승리로 승점 60 고지에 오르며 선두를 질주했다. 2위 제주 유나이티드(승점 54)에 승점 6 앞서며 선두를 달렸다.

전북은 전반 41초 만에 선제골을 뽑아냈다. 우측면에서 올라온 한교원의 크로스를 이동국이 오른발로 가볍게 마무리하며 1-0으로 앞섰다.


전북은 전반 7분 다시 한 번 기회를 잡았다. 이동국의 크로스를 한교원이 문전 쇄도해 가슴으로 정확히 내줬고, 이재성이 발리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문을 벗어났다.

전북은 전반 14분 추가골로 달아났다. 포항의 불안한 수비진이 자멸했다. 안세희가 패스미스한 볼을 이승기가 가로 채 측면으로 연결, 이재성이 득점에 성공했다.

전북은 자비가 없었다. 전반 29분 1골을 더 도망갔다. 이동국의 도움을 받은 한교원이 포항의 골네트를 다시 한 번 갈랐다.

이동국은 전반 41분 프리킥 능력까지 뽐냈다. 아크 서클 근처서 자로 잰 듯한 오른발 슈팅으로 포항의 크로스바를 강타했다.

포항은 후반 10분 강상우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넘어졌지만 VAR(비디오판독) 결과 헐리웃 액션으로 판정됐다.

전북은 후반 16분 포항의 추격 의지에 찬물을 끼얹었다. 이동국의 정확한 헤딩 패스를 받은 이재성이 단독 질주해 포항의 골문을 다시 한 번 열었다.

전북은 결국 4골 차 리드를 끝까지 지키며 완승을 기분 좋은 완승을 매조지했다.

▲ 포항스틸야드

포항 스틸러스 0 (0-3 0-1) 4 전북 현대

△ 득점= 전 41초 이동국 전 14 후 16 이재성 전 29 한교원(이상 전북)/dolyng@osen.co.kr


[사진] 프로축구연맹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