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해줘' 서예지, 새하늘님 언어로 연기..윤유선 오열

[OSEN=이소담 기자] '구해줘' 서예지가 사람들의 눈을 속이기 위해 영모 수업을 받았다.

17일 오후 방송된 OCN 주말드라마 '구해줘'(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수)에서 임상미(서예지 분)가 김보은(윤유선 분)과 가족들을 지키기 위해 신도들 앞에 섰다.

이날 석동철(우도환 분)은 보은에게 "상미 친구다"며 "자기는 괜찮으니까 걱정하지 말고 조금만 더 버텨 달라"고 말했다.

그는 "지금은 몸이 괜찮아질 때까지 계속 연기를 해야 한다. 그래야 이 사람들을 속일 수 있다"며 보은을 안심시켰고, 보은은 "엄마가 미안하다고, 사랑한다고 전해 달라"며 눈물지었다.


상미는 영모로서 신도들 앞에 섰다. 새하늘님의 언어를 하는 모습에 보은은 눈물을 지었다. / besodam@osen.co.kr

[사진] '구해줘'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